울랄라음악
  • 로그인 / 회원가입
  • 알림
  • 주문/배송
  • 고객센터
  • 장바구니 0

10X10

  • 디자인문구

  • 디지털/핸드폰

  • 디자인가전

  • 가구/수납

  • 패브릭/생활

  • 데코/조명

  • 키친

  • 푸드

  • 베이비/키즈

  • 패션의류

  • 패션잡화

  • 뷰티

  • 주얼리/시계

  • Cat&Dog

  • 토이/취미

  • 캠핑

앗! 죄송합니다! 종료된 이벤트 입니다.

이벤트 더 둘러보기

영화

첫 눈이 사라졌다

     < 영화 정보 >     

제    목 : 첫눈이 사라졌다
원    제 : Never Gonna Snow Again
감    독 : 마우고시카 슈모프스카
공동감독 : 마셀 엔그레르트
출    연 : 알렉 엇가프, 마야 오스타쉐브스카, 아가타 쿠레샤
수      입 : ㈜모쿠슈라픽쳐스
배       급 :  ㈜다자인소프트
러닝 타임 :   115분
장       르 :  판타지 아트버스터
개    봉 : 10월
관람 등급 :  15세 이상 관람가

 


 

     < 시놉시스 >     

“하나, 둘, 셋. 숨을 내쉴 때마다 몸이 가벼워집니다. 먼지처럼!”

자신의 특별한 능력을 통해 사람들의 마음 속 슬픔과 갈망을 들여다보는 최면술사 ‘제니아’. 그의 능력은 순식간에 입소문을 타고 폴란드 바르샤바의 한마을이 떠들썩해진다. 모두가 그를 만나고 싶어 혈안이 된 가운데, 미스터리에 감추어진 ‘제니아’의 최면술이 사람들을 사로잡기 시작한다.

'당신의 불행과 고통을 몰아내는 중입니다. 제가 셋을 세면 눈을 뜹니다. 하나, 둘, 셋, 탁!'

 


 
     < 프로덕션 노트 >    
 
20년 동안의 기획을 장편으로 구현해낸 영화계 듀오!
마우고시카 슈모프스카&마셀 엔그레르트의 기묘한 상상력!
소셜미디어 시대를 사는 관객들을 향한 특별한 위로의 메시지!

#1. <첫눈이 사라졌다>의 시작은 20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. 마우고시카 슈모프스카와 마셀 엔그레르트가 2000년에 만든 단편 영화이자 52회 칸국제영화제 씨네파운데이션 부문 진출작 <어센션>(Ascension)이 그 출발점이 되었는데, 두 감독에 따르면 이는 소련의 극작가 미하일 불가코프의 산문집에서 영감을 얻은 것으로 시골 마을에 나타난 미스터리한 남자가 마을 사람들과 교류한다는 내용이다. 두 사람에게 국제적 명성을 얻게 해준 <어센션>을 바탕으로 장편에 걸맞은 다층적인 스토리로 확장시킨 결과물이 바로 <첫눈이 사라졌다>인 셈.
 
#2. 폴란드어에 능통한 우크라이나계 배우를 찾던 중 넷플릭스 [기묘한 이야기]를 보던 아들의 우연한 제안으로 알렉 엇가프를 발탁하는 등 기획과 제작을 본격화하기 시작한 마우고시카 슈모프스카는 “육체의 관계가 결국 영혼의 관계로 바뀌는 이야기”를 표현하고자 했다고 연출 의도를 밝힌다. 육체나 자본으로 대표되는 물질 등 인간의 일반적인 욕구를 기반으로 체르노빌 참사 등과 같은 사회 이슈를 간접적으로 자연스럽게 끌어오는 한편 최면술사인 주인공 ‘제니아’를 통해 관객이 자신 내면의 목소리를 들여다보도록 유도한다. 특히 마우고시카 슈모프스카 감독은 <첫눈이 사라졌다> 속 외부와 차단된 마을이라는 공간적 배경 속에서 타인에게 어떻게 인식되는지에 민감하게 반응하는 인물들을 그려낸 의도를 설명하는 등 복잡한 시대를 사는 현대인을 향한 통찰도 잊지 않는다.
 
#3. 공동감독이자 촬영감독인 마셀 엔그레르트는 “우리가 이 작품을 통해 어떤 거창한 사회적 문제를 제기하지는 않았다”라고 설명한다. 특정한 문제에 대해 목소리를 내는 것이 아닌 삶을 살아간느 전반적인 태도 그 자체에 초점을 맞춘 작품이라는 의미다. 영화 속 마을 사람들이 최면술사 ‘제니아’에게서 위안을 찾는 것처럼 관객들 또한 생존 경쟁을 벗어나 희망을 얻을 수 있기를 바란다는 것. 마우고시카 슈모프스카 감독 역시 “사람들은 앞으로 이전과 다른 삶의 방식에 적응해나가야 할 것”이라고 말해 <첫눈이 사라졌다>가 2021년을 살아가는 관객들에게 특별한 메시지를 전할 것임을 내비치기도 한다. 10월 개봉을 앞둔 <첫눈이 사라졌다>는 관객들의 지친 감성을 위로하고 깊은 여운을 선사할 독보적 판타지 아트버스터로 자리매김할 것이다.

 

 

Comment Event

기대평을 남겨주신 20분께 영화 <첫 눈이 사라졌다> 시사회권을 선물로 드립니다! (1인 2매)

- 시사 일정 : 10/1(금) 19:30
- 시사 극장 : 메가박스 동대문
- 시사 인원 : 20명 (1인 2석, 총 40석)
※ 시사 일정 및 극장은 추후 변동될 수 있습니다.

작성 기간 : 2021.09.10 ~ 2021.09.24 당첨자 발표 : 2021.09.27